별명
  비밀번호 (4자리)

유머 2019-05-04
잠시 웃고 가요

[부자집의 개와 닭]

부정축재로 큰 부자가 된 집에 개와 닭이 대화를 나누고 있었습니다.

개: 닭! 요즘 넌 아침이 되었는데도 왜 울지 않는 거니?

닭: 스마트폰에 알람이 있는데 내가 굳이 울 필요가 없잖아.

닭: 그런데 개 너는 도둑이 들어와도 왜 짖지 않니?

개왈,“도둑이 집안에 있는데 내가 짖긴 왜 짖냐?”



[말하는 전자저울]

에어로빅센터에 말하는 최신 전자저울이 있습니다.

이 저울은 40㎏인 사람이 올라가면

“당신의 몸무게는 40㎏입니다”라고 정확히 말해주는 저울입니다.

어느날 90㎏이나 되는 한 아주머니가 올라갔을 때 최신저울이 말했습니다.

“일인용입니다.

한사람은 내려가 주세요.”


출처 : https://yariboilu.com/
우리는 오늘은 이러고 있지만, 내일은 어떻게 될지 누가 알아요? - 윌리엄 셰익스피어
aaaa 2019-04-21


헤리루 2019-04-21


ㅅㅅ하고싶다 2019-04-03
ㅅㅅ 하고싶다
애멀스 2019-03-16
내캐가 가장 이쁜듯

차차차 2019-03-01
재밌다!

오복이 2019-02-24




뿅뿅공주님 2019-02-17
워터파크가고싶다!나도저런예쁜옷만있으면!...앙!!!

삐약이 2019-02-06
날씬하면.... 좋겠다.
비키니 입고 십다..............
헤헿





옹심이 2019-01-23


   
1
   
2
   
3
   
4
   
5
   
6
   
7
   
8
   
9